UPDATE : 2017.12.16 토 20:37
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2018평창동계올림픽
전세계 40개국 ‘미스 글로벌 뷰티퀸’ 올림픽 홍보

강원도는 세계 미인대회 우승자들 초청을 통해 ‘평화’와 ‘관광’을 테마로 평창동계올림픽 홍보를 추진한다.

세계 40개국 ‘미스 글로벌 뷰티퀸(Miss Global Beauty Queen)*’들이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와 한반도 평화 염원을 위해 12(목)~14(토) 3일간 강원도 화천, 평창, 강릉을 방문한다.

미스 글로벌 뷰티퀸은 1988년 캐나다 몬티리올에서 처음시작해 미스월드(영국), 미스유니버스(미국), 미스인터네셔널(일본)과 더불어 세계 주요 미인대회로 손 꼽힌다.

강원도 방문 ‘미스 글로벌 뷰티퀸’은 40개국 41명이며, 중국·일본 등 아시아 20개국, 프랑스·러시아 등 유럽 13개국, 브라질·멕시코 등 남아메리카 3개국, 카메룬·가나 등 아프리카 3개국, 오세아니아 1개국(호주)이 참가하였다.

.첫날인 12일(목)에는 DMZ을 지키고 있는 화천 7사단을 방문하여 군장병 위문 식사 배식을 진행하고, 이어 군장병과 함께 ‘웰컴투 평창’ 플래시몹을 할 예정이다.

이후, 한반도 분단의 상징인 DMZ 내의 칠성전망대에서 안보브리핑 청취 등 긴박한 남북 대치 현장을 경험할 예정이다.

둘째 날인 13일(금) 저녁에는 한국의 전통 건축물인 강릉 ‘오죽헌’에서 「미스글로벌 뷰티퀸과 함께하는 오죽헌 달빛 기행」을 개최한다.

먼저, 강원도 배경 드라마 ‘사임당빛의 일기’, ‘도깨비’, ‘태양의 후예’를 인기 퓨전국악 그룹 ‘퀸’의 공연으로 오프닝을 진행하고,

이어, 세계 40개국 뷰티퀸 대상, ‘강원관광 서포터즈 위촉식’을 통하여 강원도의 아름다움과 120여일 앞둔 평창 동계올림픽을 적극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이날 각국을 대표하는 문화사절단 미녀들이 선보이는 ‘전통 의상 갈라쇼’가 준비되어 있어, 40개국 미인대회 우승자들이 자국의 화려한 전통의상을 통해 문화의 다양성과 아름다움을 전할 귀한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엔딩공연으로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대사 인순이, R&B 대표 가수 김조한의 공연도 예정되어 강릉의 가을정취를 수놓을 계획이다.

마지막, 14일(토)은 올림픽 빙상종목을 체험하는 시간으로 강릉 실내빙상경기장에서 아이스하키와 컬링을 체험할 계획이다.

한편, 본 행사에 참석한 정만호 강원도경제부지사는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개최를 응원하기 위해 강원도를 방문한 세계 40개국 뷰티퀸들을 환영하며, 강원도의 다양한 매력을 자국에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임영배 기자  lzesh@gwmirae.kr

<저작권자 © 강원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