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9 토 23:40
상단여백
HOME 로컬 지역소식
동해시, 민선7기 일자리 3만5000개 창출 ‘집중’
지난해 11월 뉴동해관광호텔에서 개최된 동해시 취업박람회에서 사람들이 구직활동을 펼치고 있다.

[강원미래신문] 윤석훈 기자 = 동해시는 ‘소득과 일자리가 늘어나는 경제중심 행복도시’ 정책 비전을 갖고 민선 7기 내 일자리 3만5000개 창출을 목표로 행정력을 집중한다.

이를 위해 시는 ‘민선 7기 일자리 종합계획’을 수립하고 4대 핵심부문, 9대 중점과제, 127개 일자리 세부실천과제를 발굴할 계획이다.

4대 핵심부문은 민선 7기 공약사업 중 미래 신성장 일자리 발굴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공약사업의 내실 있는 추진으로 일자리 창출 ▲기존 일자리 사업 유지 및 확대 추진 ▲일자리 동력 창출을 위한 인프라 구축 ▲취‧창업 지원 프로젝트 추진이다.

부문별 추진사업은 ▲재정지원을 통한 직접 일자리 창출 ▲계층별 맞춤형 직업능력 개발 훈련 ▲취업지원을 통한 고용서비스 ▲고용장려금 ▲창업지원금 ▲일자리 인프라 구축 ▲기타 일자리 창출 등 7개 공공부문과 민간부문 1개로 총 8개, 유형 127개 세부사업으로 구성돼 있다.

시는 오는 2022년까지 고용율 70%, 일자리 3만5000개 창출을 목표로 지역일자리 창출에 매진한다.

세부사항에는 북평 제2일반산업단지 우량기업 유치를 비롯해 콜드체인 연계 수산물 가공, 외식산업 육성, 대게 및 수산물오케이 명품화 사업 등 총 13개 사업과 소상공인 지원조례를 추진할 방침이다.

아울러 올해 수요자 중심 맞춤형 일자리 플랫폼도 구축한다.

일자리 플랫폼은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와 체계적인 사업관리, 취‧창업 프로젝트 추진 업무를 담당할 예정이다.

박인수 경제과장은 “중앙 정부와 긴밀한 소통과 협력으로 재정지원 확보에 최선을 다하고 일자리 창출 지역개발 사업도 추진해 새로운 경제지도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윤석훈 기자  hoon@gwmirae.kr

<저작권자 © 강원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석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